Category : 목판본 > 사간본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Category » 기록유산 » 목판본 » 목판본 > 사간본
Words Count : 5

[국어사전] 명사|||문화유산 『근사록(近思錄)』은 송나라 주희와 여조겸이 같이 쓴 책으로 성리학에 뛰어난 인물들의 글을 연구하는 개설적인 책으로서, 이론이 정연하다. 유학자들 사이에는 정평있는 역작으로 알려져 있다. 공민왕 19년(1370)에 이노숙이 평소에 구하려고 했던 것을 박상충을 통해 책 한 질을 입수하게 되자 이를 진양에서 간행하게 된 것이다. 이 책은 목판에 새겨 간행한 것으로 책끝에는 예서체로 간행자의 이름과..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이 악보는 선조 5년(1572)에 안상이 편찬한 거문고 악보로, 목판본으로 출판된 악보 가운데 가장 오래된 것이다. 이 책의 머리글에는 안상이 1561년 장악원의 첨정으로 근무하면서 악공을 시험하는 책에 가락 쓰는 법과 술대 쓰는 법이 없는 것을 안타깝게 여기고 이를 보완하기 위해 악사 홍선종에게 합자보를 개수하게 하고 악공 허억봉에게 적보를, 악공 이두금에게 장구보를 만들게 하여 이 악보를 ..

Read more

|||문화유산 『진일유고』는 조선 초 좌정언(左正言)을 역임한 진일재(眞逸齋) 성간(成侃 : 1427-1456)의 시문집으로, 이 책은 그가 죽은 뒤에 형인 이조판서 성임(成任)이 글을 모으고 대제학을 역임한 그의 동생 성현(成俔)이 편집하여 세조 13년(1467)에 목판으로 간행한 초간본이다. 문집의 내용은 권두에 서거정(徐居正)이 쓴 서문과 동생 성현(成俔)이 지은 저자..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