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위인선현유적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Category » 위인선현유적
Subcategories : 생가 | 순절지 | 탄생지 |
Words Count : 136

명사|||문화유산 대종사 박중빈은 1891년 5월 5일 길룡리 영천 마을에서 부친 박성삼과 모친 강릉 유씨의 3남으로 태어났다. 이 곳에서 14세까지 성장하면서 대각의 관건이 된 우주와 인간의 근원에 관해 의문을 낸 관천기의상을 나눈 곳이며 마당 바위로 산신을 만나기 위해 기도를 하러 다니며 삼령 기원상을 나눈 곳이다. 탄생가는 대지 148평, 건평 16평, 초가 4칸 네줄박이 집으로 남향집이며 수원 ..

Read more

|||문화유산 항일독립운동가(抗日獨立運動家) 전기홍(全基泓)이 거주하던 집으로 정면 4칸, 측면 2칸으로 된 우진각지붕이다. 현재 민가로 사용되고 있으나 붕괴 직전에 있으며, 정면에서 좌측으로 첫째칸은 부엌으로 나머지는 방으로 사용되고 있다. 원래 이 생가에는 사랑채와 사당 등이 있었다고 하나 지금은 안채만 남아 있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전라북도편 ; 전북향토문화연구회, 1988, 『장수군문화유..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북하면 용두리에 있는 김경수 묘와 □□천체를 합하여 김경수 유적이라 칭한다. 김경수는 장성 삼서면 출신으로 이율곡(李栗谷), 기고봉(奇高峰)등과 교류하였으며 1576년 건원 능참봉(建元 陵參奉)에 임명되었으나 사양하고 정계에 진출하지 않았다.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장성 남문에서 기효간(奇孝諫), 윤진(尹軫)등과 창의하여 국난 극복에 앞장 선 장성 유림의 대표적인 인물이다. 【참고문헌】 전라남도, 1986,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이 별장은 1900년을 전후하여 건립된 136평의 건물로서 별장이라기보다는 구조상으로 보아 살림채로 보이며, 사랑채 하나에 안채가 둘이 딸린 것으로 보아 서울 대가의 표본이라고 할 수 있었던 건물이다. 몸체는 서향하여 9자형 평면을 기조로 안채는 쌍口字를 이루는 특이한 건물이었으며, 또한 두 안채가 하나는 ㄱ자, 다른 하나는 一字를 기본으로 하고 1고 5량집이면서 납도리, 홑처마의 집이었으나, 1985년에 멸실되었다. 이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