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선사유적


명사|||문화유산 도라산 남록 남방한계선 입구(개선문) 부근 일대의 길가 배수로에서 조선 시대 백자, 와편, 토기편 등의 유물이 수습되었다. 와편 중에는 어골문이 시문된 고려 시대의 것도 있고, 제보자에 의하면 이 곳에는 초가 외에 와가가 없었다고 한 것으로 보아 고려나 조선 시대의 기와 건물이 있었던 곳으로 고임진현청지(古臨津縣廳址)로 추정된다. 현재 이 곳은 수색대가 상주하고 있으며 지뢰지대 및 철책으로 인하여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야철지는 예산군 광시면 광시리 선경 마을의 뒷산인 초롱산의 남동쪽 사면 중하단부에 위치한다. 야철지로 추정되는 곳은 현재 밭으로 개간되어 경작되고 있는 약 100여 평의 밭이다. 야철지의 중심으로 추정되는 곳은 낮고 완만하게 형성된 계곡의 북동쪽에 있는 사면으로, 이 곳에 쇳농이 집중적으로 산견되고 있다. 밭으로의 개간 당시 야로는 완전히 파괴되거나 매몰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는데 100여 평의 밭에서 잘게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에 이르는 시기의 유물들이 산포(散布)되어 있는 유적지로서 해발 10-15m되는 평지인 일명 고래섬 지역이라 불리는 곳에 있다. 유물은 경작지에 주로 흩어져 있는데 경질토기, 분청자기, 백자, 옹기등 이며 유물의 기종(器種)은 부가구연호(附加口緣壺), 호(壺), 옹(甕), 접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현재 경작지와 택지로 이용되고 있으며 최근 주택지 개발로 인해 급속히 파괴되어 가고 있는 실정..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상주시에서 함창으로 가는 3번도로를 따라 북상하다 부원동과 남적동을 차례로 지나면 다리를 건너 관동리가 나온다. 다리를 건너자 마자 왼쪽으로 처음 나타나는 야산의 자락을 따라 서쪽으로 돌면 바깥마을이 나오는데, 무문토기 등의 유물은 이 바깥 마을과 중간마을의 사이에 형성된 야산의 하단부에서 주로 채집된다. 무문토기가 채집되는 관동리 유적은 낙동강으로 합류하는 서천을 사이에 두고 건너편에는 남적동 무문토기산포지가 위치하고..

Read more

|||문화유산 무문토기 산포지는 보령시 주산면 야룡리 용제제 저수지의 서쪽으로 동서 방향으로 길게 형성된 계곡 내 북쪽 남향한 밭이다. 무문토기가 수습되고 있는 곳은 두 구릉사이의 밭과 서향사면 구릉 중하단부를 중심으로 비교적 폭 넓은 지역으로 적갈색, 황갈색, 혹은 표면만 검은 적색 무문토기 소편이 산포되어 있다. 무문토기편은 대체로 석영질이 많이 섞인 것으로 원래 이 곳 토양의 질에 사립이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