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선돌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Category » 선돌
Words Count : 300

명사|||문화유산 선돌은 공주시 반포면 국곡리 마을 입구에 2기가 자리하고 있는데 주민은 이를 장승이라 부르기도 한다. 마을 창고 뒤에 있는 선돌은 높이 220㎝, 너비 40∼50㎝, 두께 20㎝ 정도의 크기로 자연석을 세워 놓은 것이며, 마을 입구에 있는 또 다른 한기는 높이 215㎝, 너비 60㎝, 두께 20㎝로 두기의 규모가 비슷하다. 선돌의 기원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으나 동리민의 장승제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이것은 “비석”, “선독”이라고 불리우며 그 곳을 “비석거리”라고 부른다. 선독은 마을이 배형국이어서 수세가 빼어나고 동네의 질병을 막기 위하여 세웠다고 전해진다. 비석은 동네 앞 입구에 남∼북배열로 2기가 세워져 있는데 당산제는 지내지 않고 있지만 농악을 치게 되면 맨 먼저 선독에 술을 붓고 농악을 쳐준 뒤 마당밟이를 한다고 한다. 【참고문헌】 나경수·표인주, 1995, 〈담양군의 민속〉, 『담양군 문화유적 학..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심천면 명천리 음지말 마을 입구의 좌우에 세워진 선돌로서 15m 간격으로 1쌍을 이루었으나 보존 상태가 불량하다. 1호 선돌은 남측에 있는 선돌로 논둑에 약간 기울어진 상태로 남아 있으며 주변에 잡초가 무성하다. 화강암재이며 약간 다듬은 흔적이 있다. 크기는 130×67×17cm이다. 2호 선돌은 북쪽의 느티나무 둘레에 축조한 석축의 외벽에 들어가 있는데 계단 옆으로 한쪽면이 노출되어 있으나 중간 이상 부분은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선돌은 공주시 탄천면 가척리 2구 마을 입구의 논 가운데에 자리하고 있는데 자연석을 둥그렇게 쌓아 올린 후 그 위에 선돌을 세웠다. 선돌의 기단은 지름 3.1m, 높이 1.8m, 상면 지름 2m이다. 선돌은 기단 위에 길이 1m 정도로 솟아 있으며, 기단에 약 50∼60㎝ 정도 묻혀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는 선돌을 숭배 대상으로 여기지는 않지만 과거에는 오래전부터 마을의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