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삼국시대

Category Path : Korean Period » 삼국시대
Words Count : 2054

명사|||문화유산 금으로 만든 새날개 모양의 관장식으로 중앙의 꽂이는 위가 넓고 아래는 좁은 금판으로 만들었는데 양편에 순금제 금판을 오려 붙였다. 중앙꽂이 부분을 제외한 전면에는 금제원형 영락을 촘촘하게 금실로 매달았다. 부장품을 모아둔 곳에서 장신구류와 함께 출토된 것인데 관모의 앞에 꽂아서 사용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참고문헌】 동해문화사, 1995, 『경상북도문화재도록』 1, 324-325.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황간면 남성리 산 150번지 일대인 옛 교동(校洞)마을 뒤 해발 301m의 산정과 그 남동쪽 능선을 감싸고 설축한 포곡식 석축 산성으로 옛 황간현(黃澗縣)의 치소인 읍성의 기능을 하기도 하였다. 성에 대한 유래는 자세하지 않고 일제시대에 조사한 자료에 의하면, 읍의 동남쪽으로 약 870m 쯤에 전체 길이가 약 800여 m 정도의 성지가 있었다고 전한다. 지금은 성 안의 중심부에 황간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함양(咸陽)의 가야인(반피족)들이 왜구의 침입을 막기 위해 쌓은 이열비성(爾列比城)이다. 고려때 왜구의 방어하기 위해 수축(修築)하였다. 섬진강 하류에 위치한 천연의 요새지이며 멀리 남해일대의 동정을 살필 수 있는 곳으로 지금은 혼적만 남아 있다. 【참고문헌】 하동군지편찬위원회, 1996, 『하..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달제리고분군②(達堤里古墳群②)는 기룡부락에서 800m 북쪽에 있는 거름마부락 북서편 능선상에 능선 척부를 따라 남북으로 1-2열을 지어 20여 기가 영조되어 있다. 고분군은 근래의 공동묘지조성으로 인하여 많이 파괴됨에 따라 석곽묘의 내부석재가 밖으로 들어나 있다. 봉토분의 규모는 대략 직경 10m,, 높이 1m 안팍의 중규모이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중, 146. ; 대구대학교..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저리마을 서쪽능선 일대에 분포하며 현재 임야 및 휴경지로 조성되어 있고 도굴갱이 도처에 깔려 있고 깨어진 토기도 많이 수습되어 대단위의 삼국시대의 고분군이 분포한다. 【참고문헌】 울산시·창원대학교박물관, 1995, 『울산군문화유..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김해 대동면의 북쪽에 솟아 있는 신어산 남동쪽으로 뻗어오다 강변으로 이어지는 각성산(閣城山) 서편 능선에 위치하고 있으며 배후에 있는 낙동강은 물금나루쪽에서 타원상으로 각성산을 에워싸듯이 흐르고 있어 또한 김해에서 양산-언양-경주로 이어지는 교통상의 관문에 해당한다. 남서사면에서는 삼국시대 이후의 토기편과 자기편이 흩어져 있고 인접한 각성산 동쪽 사면에는 1994년 동아대학교 박물관에서 16-17세기대의 조선시대 민묘군..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도심리 성은 고구려왕성(高句麗王城)이라 불리우며 이 성지의 상세한 유래는 알 수 없으나 옛날에 소라왕국(召羅王國)이라는 나라가 있어서 소라왕이 군사 30명을 이끌고 이곳에서 적군과 싸웠다는 전설이 있다. 전하는 바에 의하면 이곳에 있던 건물을 도심리 938번지에 이건하였으나 수년 전에 소실되었다고 한다. 지금도 ‘성재’라고 불리우는 이 고개는 옛날에는 신혼가마가 지나갈 때 가마가 움직이지 않아 신부가 내려서 걸어가야 했..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유적은 남해고속도로와 경남여자상업고등학교 사이의 구릉일대에 분포한다. 현재 구릉은 대부분이 택지화, 도시화해 버렸고 나머지 부분은 경작지로 이용되고 있다. 이 구릉은 천주산[天柱山(해발 638.8m)]이 동쪽으로 뻗어내린 능선의 기슭에 해당되는데, 경사는 이곳에 이르러 현격하게 줄어서 완만하다. 현재 유적 주변에는 소나무가 띄엄띄엄 자라고 있어서 능선이 아래쪽으로도 더 연장되었음을 알게 한다. 주변에는 채집되는 유물은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