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마애불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Adminstration » 유물/불교조각 » 석조 » 석조 불상 » 마애불
Words Count : 188

명사|||문화유산 백운산이라고 기록된 민주지산에 있는 불상으로 민주지산과 삼도봉 사이에 있는 석기봉에 있다. 불상은 석기봉의 서남쪽 바위에 조각되어 있으며 연화좌대 위에 모셔져 있다. 법의는 우견편단이며 결가부좌하였는데 왼쪽 발의 발가락이 오른쪽 발의 정강이 밑으로 튀어나온 형태이다. 입체감이 두드러지지 않은 상호는 몸체에 비하여 큰 편이고 손은 상대적으로 매우 작다. 목은 짧고 가슴 부분에 영락이 장식되었다. 머리 위에는 불두(佛頭)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교항리(橋項里) 절골의 불두(佛頭)가 있었던 곳에서 동쪽으로 산기슭에 암벽 하나가 솟아 있는데, 이 벽면에 보살상 1구가 선각(線刻)되어 있다. 서향한 암벽이므로 흔히 눈에 띄지는 않는다. 높이 3.7m, 넓이 6.2m 크기의 암벽에 조각하였는데, 보살상의 높이는 3.5m이다. 이 보살상은 측면상으로서 머리에 보관을 썼는데 하단에 좌우로 관대가 보인다. 보발(菩髮)의 표현이 부드러우며 상호(相好)는 원만한 상으로 양미..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동부리 마애석불좌상은 누구에 의하여 조각되었는지 알 수 없다. 처음부터 자연석에 조각되어 있어 풍화작용으로 현재는 형태가 심하게 마멸되어 있다. 불상의 높이는 1.7m이고, 어깨의 폭은 1.8m이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Read more

|||문화유산 백제 위덕왕이 검단선사로 하여금 암벽에 불상을 조각케 하여 40m의 암벽 상단에 동불암이라는 공중 누각을 건립하였는데 지금은 누각이 붕괴되고 기둥이 박혔던 흔적만 남아 있다. 전체적으로 보아 머리와 가슴, 손까지는 뚜렷하게 양각되었으나 그 이하는 자세하지 못한 상태인데 높이는 13m, 폭은 3m이다. 【참고문헌】 전라북도, 1990, 『사찰지』 ;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전라북도편 【비고..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