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서원


명사|||문화유산 [공식명] 淸原 儉巖書院. 이 서원은 조선 숙종 20년(1694)에 창건되었으나, 고종 8년(1871)에 사원 훼철령으로 철폐되었는데, 1958년에 은진 송씨 종중(恩津宋氏 宗中)과 청주 유림들이 재건하고 1960년 중수하였다. 이 서원에서는 조헌(1544∼1592)·한일휴(韓日休, 1542∼1614)·지여해(池汝海, 1591∼1636)·신지익(申之益, 1596∼1640)·변상회(卞尙會, 1600∼1662)·송국헌(宋國憲, 1613∼1689)·신..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1879년 4월 16일 건립한 건물이다. 퇴계 이황, 우복 정경세 등이 이 서당에서 강(講)을 한 적이 있다. 원래는 서당이었는데 대원군 때 훼철되었다. 그후 경산 유림에서 다시 건립하여 해마다 몇 번씩 이곳에 모여 강을 하고 정엄례도 지내오다가 근래에는 매년 음력 4월16일 유림 수백 명이 모여 강만을 한다. 1984년 7월 25..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논산시 은진면 소재지에서 동쪽으로 약 1.5km 지점에 위치한 은진 향교는 조선조 태조 때에 건립되었다고 전해진다. 여기에는 중국의 4성 5현 10철을 비롯하여 국내의 18현의 위패를 봉안하고 있으며 봄, 가을로 제향을 지내고 있다. 건물 배치를 살펴 보면, 홍살문을 입구로 하여 내·외 삼문이 있으며, 동·서 양제, 명륜당, 대성전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와 함께 향교 안에는 수령이 약 300여년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국계 서원(菊溪書院)은 조선 숙종 27년(1701)에 청주목 산외일면 국동리(淸州牧 山外一面 菊洞里) 오늘의 청원군 북일면 국동리 국동마을에 박증영(朴增榮, 1466∼1494)·변경복(卞景福, 1538∼1629)·이덕수(李德洙, 1577∼1646)·이수언(李秀彦, 1636∼1679)을 모신 서원으로 원생 15명을 두었다. 그러나 고종 8년(1871) 사원훼철령으로 철폐되었는데 1960년에 북일면 비중리 행정마을에 다시..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조선 태조의 향교설치령에 따라 태종 10년(1410) 대복사 옆에 향교를 세웠는데 교생은 70명이었다. 그 후 세종 10년(1428)에 덕음봉에 옮겼다가 세종 25년(1443)에 현위치로 옮겼으나 선조 30년(1597) 정유재란에 왜병의 방화로 전소되었으며 선조 32년(1599) 진사 유인옥이 사재로 재건하였고 그 후 고종 29년(1892) 부사 민종렬이 수리하였다. 이밖에 남원향교의 시설물은 동무, 서무, 신문,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조선 선조 24년(1591)에 신재(愼齋) 주세붕(周世鵬) 선생의 업적을 추모하기 위하여 사림(士林)에서 뜻을 모아 동림 서원(桐林書院)을 창건하였으며 선조대에 임진왜란으로 불 탔고, 현종 원년에 왕으로부터 덕연 서원(德淵書院)이란 현판(懸板)을 사액(賜額)받았다. 고종 5년(1868)에 대원군의 서원 철폐령에 의하여 훼철되었고, 1911년에 다시 덕연 서당을 세웠으며 1964년에 중건복원(重建復元)하여 향례(享禮)를 ..

Read more

[국어사전] 명사|||문화유산 퇴계(退溪) 이황(李滉)이 도산서당을 짓고 유생을 교육하며 학문을 쌓던 곳에 조선 선조(宣祖) 7년에 그의 학덕을 추모하는 문인과 유림들이 상덕사(尙德祠)라는 사묘를 지어 그를 향사하였다. 이후 동재와 서재 전교당을 지어 서원을 완성하고 1575년에 한석봉(韓石峯)의 글씨로 된 사액을 받았다. 도산서원의 배치는 정문을 들어서면 우측에 가장 오래된 건물인 도산서당이 있고 좌측에 용운정사가 있는데 공자형(工字形)으로 구조..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동복 향교는 세종 27년(1445)에 동복 현감 하강지가 세웠다. 1713년에 독상리로 이건하였다가 1756년 현 위치인 동복면 연월리로 옮겼다. 이 때의 건물로는 대성전, 명륜당, 동서재, 고직사 등의 건물이 있었으나 6·25 동란으로 소실되어 그 후 1959년 지금의 대성전을 건립하였다. 대성전은 정면 3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이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 이태호, 1985,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