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석등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Adminstration » 유적건조물/종교신앙 » 불교 » 석등
Words Count : 100

명사|||문화유산 동복 중학교에서 천변리로 나있는 도로를 따라 진행해 나가면 동복 초등학교 조금 못미쳐서 농협 건물 옆에 비각이 있는데 이 비각 내에 석등이 있다. 석등은 길이 1.2m, 폭 0.8m, 두께 0.25m 크기의 타원형 판석 상면에 직경 5∼7cm, 깊이 3∼5cm 크기의 성형을 48개 파낸 형식으로 그 안에 촛불을 켜게 되어 있다. 석등은 고종 44년(1257)에 시중 오대승(侍中吳大陞)이 큰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가탑리 석등대석은 현재 국립부여박물관 정원에 진열되어 있는 것으로 가탑리에서 출토된 것으로 전한다. 화강석으로 꾸민 대석으로 8엽의 연화를 복련으로 배치하였으며, 중방 지점에 우주를 꽂을 수 있도록 8각의 홈을 내고 있다. 【참고문헌】 백제문화개발연구원, 1989, 『충남지역의 문화유적』..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금곡사 입구 길가에 있다. 8엽소문(八葉素紋)의 복련석(伏蓮石)으로 상면의 중앙에 8각의 돌기대를 두르고 안으로 얕은 구멍을 파 놓았다. 이는 석등 간석의 밑부분을 끼워 넣었던 것으로 보인다. 이 석재로 보아 금곡사에는 삼층석탑 외에 석등이 있었던 것으로 생각된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 전라남도, 1986, 『문화유적총람』 ; 성춘경·이계표, 1989, 〈강진군의 불교유적〉, 『..

Read more

[국어사전] 명사|||문화유산 이 석등은 중흥산성에서 1918년 경복궁내로 이전되었다가 1959년 경무대(현 청와대)로 옮겼던 것을 다시 1960년에 德壽宮으로 옮기고 다시 국립중앙박물관으로 옮긴 것이다. 竿柱 대신 雙獅子로 대체한 쌍사자석등 양식에 속하는 것으로 높이 2.5m의 화강암으로 만든 이 석등은 방형 지대석 위에 8각 伏蓮石의 각면에 眼象 1좌씩을 두고 상면에 單瓣蓮華가 있고 두 마리의 사자가 다른 조그만 연화석 위에 서로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