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석탑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Adminstration » 유적건조물/종교신앙 » 불교 » » 석탑
Words Count : 859

명사|||문화유산 공우탑은 갑사 대웅전에서 대적전에 이르는 계곡 변의 기슭에 위치하고 있는데 본래 갑사의 부속 암자에 있던 것을 이 곳으로 옮긴 것이라 전하고 있다. 탑은 3층으로 이루어진 탑신과 기단부로 구성되어 있는데 탑신의 초층에는 탑의 건립 내용이, 2·3층의 옥신에는 탑명이 음각으로 새겨져 있다. 현존 상태를 보면 지면을 막돌 흙으로 쌓기를 하여 2단을 조성한 후 기단을 설치하였는데 기단의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관룡사 약사전 앞에 위치하고 있는 이 삼층석탑은 통일신라시대의 일반형 석탑양식이다. 하층 기단의 4면에 각각 2개씩 안상(眼象)을 조각하고 있어 석탑의 장식적 기능을 강조하던 통일신라 말기의 석탑양식을 따르고 있다. 방형의 지대석(地臺石)은 암반을 이용하여 하층 기단을 조성하였는데 이 같은 암반이나 봉두(峰頭) 자체를 석탑의 기단으로 형성하는 것도 말기적 시대 양상을 반영하는 것이다. 석탑은 하층 기단의 중앙에 중대(..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2층기단위의 3층 방형 석탑으로 하층 기단은 하대석, 중석, 갑석의 폭이 거의 같고 중석은 각면에 우주와 탱주가 있는 판석을 세워 조립하였다. 갑석은 2매의 판석으로 만들고 1층 탑신도 4매의 판석으로 이루어졌으며 옥개석은 넓은 편으로 추녀밑이 반곡되어 있다. 낙수면은 경사가 있고 상륜부에는 노반만이 남아있다. 전체높이는 4.5m이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전라북도편 【비고..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남양사(南陽寺) 터라고 전해오는 자리에 서 있는 삼층석탑은 2층 옥개석 남쪽 모서리가 파괴되었고 상륜부에는 노반이 남아 있다. 탑은 초층기단 위에 삼층석탑을 올린 형식이나 탑신 및 옥개가 단석으로 되어 있고 탑신에는 우주가 각출되어 있다. 탑의 정확한 모습은 알 수 없고 탑의 양식으로 보아 신라시대 말기의 것으로 추정되며 전체 탑의 높이는 4.09m이다. 신라 선덕여왕때 대구화상(大矩和尙)의 사리를 보관하기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탑은 원래 부여군 세도면 동사리에 위치하고 있었으나 현재 부여읍 석목리에 옮겨 복원한 오층 석탑이다. 이전·복원의 과정에서 탑의 2중기단과 상륜부가 추가되었다. 탑의 원래 기단은 상·중·하 대석을 갖춘 형식이다. 하대석의 경우 면석에 안상이 조각되어 있고, 중대석 면석에 우주가 표현되어 있다. 상대갑석은 전각의 반전이 보이고 있는데 탑신 받침이 나타나 있다. 탑신과 옥개는 모두 같은 1매석으로 함께 꾸몄으며,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내남면 명계(椧溪)1리 탑거리 앞 논가에 있었던 것을 1910년 경 유사(儒士)가 주민을 시켜 파괴하였다 한다. 주위는 가옥, 전답 등으로 변하여 사지(寺址)의 형태가 없어졌다. 현재 우주(隅柱)가 모각(模刻)된 탑신(塔身)과 층급받침이 5단인 옥개석(屋蓋石)이 널려 있는 탑재로 미루어 규모가 큰 3층석탑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중, 240. ; 영남대학교박물관, 19..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