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석실분

Category Path : Korean Heritage Adminstration » 유적건조물/무덤 » 무덤 » 고분 » 석실분
Words Count : 188

명사|||문화유산 고분군은 부여군 임천면 가신리의 보광 초등학교 북측에 형성된 구릉의 남향 사면에 위치한다. 이 곳에는 약 10여 기의 고분이 분포되어 있는 것으로 전하나 현재 지표면에서 확인되는 고분은 1기 뿐이며, 주변에서 고분용 석재들이 다수 발견되고 있다. 지표면에 노출되어 있는 1기의 고분은 보광 초등학교 서편 담장 밑에 위치하는데, 입구부가 전면에 노출되어 있고 고분의 내부구조는 판석으로 벽면을 구성한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장산면 소재지에서 귀미산 쪽으로 약 500m 정도 가면 도로 좌측 구릉의 남측 사면에 4∼5기의 고분이 위치한다. 그 크기는 대략 직경 4∼5m, 높이 1m 정도이다. 일부 도굴되어 파괴된 흔적이 보이는데 석재가 노출되어 있어 석실분 계통의 고분들로 추측된다. 【참고문헌】 최성락, 1987, 〈신안지방의 선사유적·고분〉, 『신안군의 문..

Read more

|||문화유산 고분이 입지한 곳은 토성지내(土城址內)의 동북단 부근이며 순지리 토성 발굴시 1기의 폐 석실분이 조사되었을 뿐이다. 이 고분은 발굴 당시 이미 봉토는 유실된 상태였으며 또한 도굴의 피해를 입어 파괴된 석재가 지표상에 노출되어 있었다. 고분은 적갈색의 생토층을 파고 할석으로 축조한 횡구식 석실묘로 장축은 북서-동남향이고 입구는 남동쪽에 마련하였다. 석실의 북쪽으로는 토광과 1m 내외의 간격으로 두른 호석렬이 노출되었으나..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교동 산 5번지에는 왕릉이라 불리고 있는 대고분[교동(校洞) 제7호, 금서(今西) 제22호]을 중심으로 대소 70여기의 고분들이 군집하여 있었는데 지금은 8기만 남아 있고 봉토의 파손이 심하다. 이 지방에 분포하는 고분군은 창녕읍의 동쪽 목마산(牧馬山) 기슭의 송현동(松峴洞) 구릉에서부터 읍의 북쪽 교동의 고지에 이르기까지 흩어져 있다. 이 지방의 고분들은 1918년에 교동의 5, 6, 7, 8, 9, 10,..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중금곡마을에서 동북쪽으로 계곡을 따라 500여 m 정도에 위치한다. 현재 밭이며 개간시 고분이 노출되어 다시 매몰하였다고 한다. 밭 주변에 고분용 석재가 일부 산견되고 있어 고분의 존재는 확인되지만 그 이상의 유구 내용은 알 수 없다. 다만 전언에 의해 석실분으로 자연석으로 측벽을 쌓고 대판석을 덮개돌로 이용한 것을 알 수 있다. 【참고문헌】 백제문화개발연구원, 1993, 『충남지역의 문화유..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