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삼국시대 고분


명사|||문화유산 신라 문무왕 3년(663)에 백제가 망하고 주유 장군(周留將軍)과 풍장왕(豊璋王)이 변산성을 수호하며 나당연합군과 지금의 유진치(留陣峙)에 진을 쳐놓고 전투를 하였다. 전투결과 나·당연합군에 패하고 그 전사자 합동묘를 만든 곳이라고 전한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전..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함양군 지곡면 공배리 산 53-7번지 일대로 유적은 해발 285m의 소모산에서 동남방향으로 뻗어내린 구릉의 말단부에 위치하고 있다. 동남쪽 약 2km 지점에는 남강(南江)으로 유입되는 경호강(鏡湖江)의 지류 남계천(濫溪川)이 흐르고 있으며 도로공사를 위한 시추를 통해 이 유적의 앞으로도 하천이 흘렀음을 확인하였다. 이 유적주변의 문화유적으로는 동쪽으로 사근 산성(沙斤山城)이 위치하고 있으며 동남방향으로 수동면(水東面)에..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경산 교촌리 유적④(慶山校村里遺蹟④)는 1996년 경산대박물관 발굴조사에서 명명한 ‘라 지역’으로 1기의 폐고분이 조사되었다. 봉토의 규모는 장경 15m, 단경 14m이며 석실과 부곽으로 형성되어 있다. 주위에는 할석으로 호석을 돌렸으나 남쪽과 서쪽의 호석은 유실되어 남아 있지 않다. 석실은 거의 정방형에 가까우며 바닥은 전체적으로 3cm내외의 작은 냇돌을 이용하여 시설하였다. 동벽쪽으로 시상대라고 판단되는 부분이 확인..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영주 권선리 고분군은 권선리의 고란골 마을에 인접하고 있는 뒷산구릉을 따라 둘레 4-5m, 높이 1m 정도의 고분 15기가 산재해 있다. 이 고분들은 봉토가 비교적 완전하게 남아 있으며 삼국시대고분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중, 394. ; 대구대학교박물관, 1986, 『중원문화권유적정밀지표조사보고서-영주시·영풍군-..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낙성리 국도변에 70-80m 능선을 따라 고분군을 이루고 있다. 능선에는 봉분이 작은 산봉우리처럼 솟아 있는 대형고분과 능선 밑에 소형 고분이 있으나 전부 유실되었다. 또한 능선 밑에도 소형고분이 있으나 도굴되었다. 삼국시대 고분으로 추정되는 석곽분이다. 능선 밑 소형고분 주위에는 삼국시대 고배편(高杯片) 등이 흩어져 있다. 70-80기가 있다. 대형 고분은 높이 4-5m, 직경 15-20m이다. 소형 고분은 높이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이 고분군은 봉황대(鳳凰臺)를 중심으로 분포되어 있으며 현재는 4기(基)가 남아 있다. 신라 통일기 이전의 고분으로 추정되며 발굴조사된 고분은 금령총(金鈴塚)과 식리총(飾履塚)이다. 출토 유물은 순금제의 금관과 금동제 식리(飾履) 등이 식리총에서 발견되었고 금령총에서는 금령이 발견되었다. 금령총에서는 기마상토우(騎馬像土偶)가 1쌍 나와 더욱 유명해졌다. 【참고문헌】 문화재관리국, 1977, 『문화유적총람』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부림면(富林面) 대곡리 대곡마을의 동쪽 산에 위치하는데 낙동강의 소지류인 신반천이 낙동강에 합류하는 곳이다. 대곡리 유적은 해발 40-80m 정도되는 나즈막한 구릉의 밭에 두곳에 나누어 분포한다. 이곳에서는 고배편, 호편 등 경질토기가 약간 채집되고 있는데 유구는 확인된 바 없으나 고총 유적일 가능성이 높다. 채집된 토기들은 비교적 이른 시기의 것 등 다양한데 이로보아 유적의 형성시기는 5세기대를 전후로 추정된다. 또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대석리 중리마을 북서쪽 농경지상의 잔구상에 위치한다. 유적 내부에는 소나무숲이 우거 져 있고 이 곳에는 ‘진릉(晋陵)’이라 불리는 원형 봉토분 1기가 있다. 주민들의 전언에 의하면 예전에는 묘비도 있었다고 하나 현재 비는 없어졌고 봉분도 가운데가 도굴되었다. 또 한 구릉 주변의 경작지에서도 간혹 유물이 출토된 적이 있다고 하나 유물의 행방과 성격은 알 수 없다. 봉분의 크기는 지름 11m,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이 유적은 내남면 덕천리 현동마을 동쪽 능선의 정상부와 사면에 위치한다. 유적은 해발 321m 성부산의 본갈래이며 동편에 부지리 고분군이 조성되어 있다. 능선의 중심축을 따라 정상부에는 직경 20m, 높이 5m 정도의 대형 석실분들이 조성되어 있고 사면에는 중·소형의 고분들이 분포하고 있다. 【참고문헌】 영남매장문화재연구원, 국립경주박물관, 교통개발연구원, 1997, 『경부고속철도경주경유구간문화유적정밀지표조사보고..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봉화 동면리 고분군은 동면1리 밤나무등지마을로 뻗어내린 야산 지릉 중 해발 420m 정도 되는 능선 사면에 집중 분포한다. 사면에 위치한 관계로 대부분의 봉분은 유실되었고 수목이 우거져 정확한 기수(基數)를 파악하기는 어렵다. 봉분은 장축이 북서-남동향인 장타원형분(長楕圓形墳)이 주를 이룬다. 이 가운데 사면에 위치한 고분의 경우 경사진 아래쪽에 인두대(人頭大)의 할석을 2-3단 쌓아 봉토가 흘러내리는 것을 방지하였다…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