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정읍시(井邑市)

Category Path : Korean District » 전라북도(全羅北道) » 정읍시(井邑市)
Words Count : 506

명사|||문화유산 육대조인 김명관이 1784년에 창건한 이래로 여러 대에 걸쳐 살아온 곳이다. 배산임수한 명지에 터를 점정하여서 유익한 생리의 윤덕을 보고 있다고 하여 가상을 간심하는 사람들이 주목하여 드나드는 풍수설의 터전이기도 하다. 【참고문헌】 전라북도, 1990, 『문화재지』 【비고】 1971년 5월 26..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