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 영월군(寧越郡)

Category Path : Korean District » 강원도(江原道) » 영월군(寧越郡)
Words Count : 225

명사|||문화유산 인조 6년(1628)-숙종 43년(1717)의 조선 후기 문신으로 본관은 성주(星州), 초명은 연(演), 자는 휘고(輝古), 호는 은암(隱巖)이다. 대사헌 이언충(李彦忠)의 증손이며, 이세미(李世美)의 아들이다. 효종 1년(1650) 생원 진사가 되고, 1656년 별시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현종 5년(1664) 주서를 거쳐 전적 지평 정언 지제교 등을 역임하였고, 외직으로는 함경도사를 비롯하여 함평 현감 강릉 현..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오래 전부터 절이 있었다고 하는데, 이 절의 창고 자리에 원 법당이 있었다고 한다. 현재의 덕안사는 북향으로 정면 3칸, 측면 2칸인데 익공형식(翼工形式)의 우진각지붕으로 되어 있으며, 대웅전 뒤 서남쪽 50여m 떨어진 곳에 작은 산신각이 있다. 현 대웅전 동쪽 50m 떨어진 곳에는 건축중인 정면 3칸, 측면 2칸의 익공형식인 대웅전이 있다. 와편 및 석물 등은 보이지 않으나 다만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남한강의 분류와 옥동천이 동쪽에서 흘러들어 오는 지역으로서 남한강 서안에 해당하는 지역이다. 유적이 위치했던 곳은 단양군으로 통하는 지방도로 595번 도로가 통과하는 도로 서쪽에 위치한다. 이곳 자연촌락의 이름은 과목마을로 문제의 석관묘는 일제시대에 도로를 개설하면서 파괴되면서 노출되었다고 마을 사람들은 전하고 있다. 현지 주민의 증언에 의하면 커다란 판석 아래에 4각형 모양으로 관을 짠 형태가 나타났는데 관 안에는 고운 ..

Read more

명사|||문화유산 유영수(劉永壽)의 처 김일봉(金一鳳)은 14세에 강릉 유씨(江陵劉氏)에게 시집와서 연상리에서 살았다. 얼마 후에 시아버지가 타계하자 시어머니를 모시고 작은 시아버지 댁에서 살게 되었다. 그녀의 나이 29세에 남편이 물에 빠져 죽자 김씨가 남편의 뒤를 따라 죽으려 하였다. 이를 보고 작은 시아버지가 남편 따라 죽는 것은 효도가 아니니 살아남은 시어머니와 자식을 돌보아야 한다고 만류하였다. 이에 마음을 고쳐 시어머니 봉양에 ..

Read more

Sorry, Login User Can See Next Page.